불광사 법회를 마치고
불광사 법회를 마치고

고려대불자교우회가 서울 잠실 불광사에서 5월 정례법회를 갖고 스님의 법문과 함께 법우들간의 우의를 다졌습니다.

오늘 법회에는 홍승기 회장을 비롯해 손일락 기연사 대표와 올해 조계종 불자대상을 받은 박대섭 국군 예비역불자연합회장 등 30여명이 마스크를 쓰고 참석했습니다.

 

법문중인 진효스님
법문중인 진효스님

주지 진효스님은 코로나시대 불자의 역할을 주제로 한 법문에서 불교는 끊임없는 자기 혁신을 통해 자비를 베풀고 중생을 제도해야한다며 화엄경의 가르침 회향(廻向)’의 의미를 강조했습니다.

 

감사패 받는 진효스님과 홍승기 회장
감사패 받는 진효스님과 홍승기 회장

진효스님에게는 감사패가 전달됐으며, 법우들은 법회가 끝난 뒤 불광사 인근 석촌호수 주변을 걸으며 5월의 정취를 즐기기도 했습니다.

 

서울 잠실 불광사
서울 잠실 불광사

고대불자교우회는 다음달에는 경기도 사찰을 찾아 정례법회를 이어갈 계획입니다.